검색

성동구 성수동에 ‘소행성’이 나타났다!

가 -가 +

강창균기자
기사입력 2016-12-19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성수동 주민들의 사랑방 공간인 ‘소행성(성덕정길 74-1)’을 개소하고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소행성은 '소소한 행복을 나누는 성수동 사람'들의 약칭으로, 성동구 내 예비사회적기업인 ㈜어반소사이어티가 서울시로부터 사회적경제 혁신형사업비를 지원받아 도시재생의 일환으로 유휴공간을 개발하여 조성한 공간이다.
소행성에서는 공유부엌, 커뮤니티 프로그램, 공간대여 등을 운영한다. 공유부엌에서는 지역주민들이 함께 음식을 만들어 식사를 하며 소통하고, 떡볶이 등 간단한 분식을 만들어 판매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일자리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우쿨렐레 연주법 강의, 차 예절에 관한 교육, 독서토론 소모임 등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취미활동과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소행성 공간은 누구에게나 열려진 공간으로 스터디, 동아리 활동, 소규모 모임 등을 할 수 있다. 오픈기념으로 12월 한달간 시간당 5,000원의 대여료(기존 시간당 15,000원)로 이용할 수 있으며, 성수동 청소년들은 언제든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이번 공간조성은 사회적경제와 도시재생이 만나 지역사회를 조금씩 바꿔나가는 대표적인 사례로 성동구의 지속가능한 지역공동체 형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