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수지구, 어린이보호구역 4곳에 노란 신호등 설치

시인성 높아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기대

가 -가 +

김명회 기자
기사입력 2021-06-10

 
용인시 수지구는 10일 풍덕천동 토월초등학교 앞 등 관내 어린이보호구역 4곳에 노란 신호등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노란 신호등은 기존 검정 바탕 신호등보다 시인성이 높아 운전자가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쉽게 인지할 수 있다.

 
이 신호등이 설치된 곳은 토월초, 풍천초, 현암초, 손곡초 등 4곳이다.

 
구는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무신호 교차로 신호등, 과속방지턱, 방호 울타리 등 교통안전 시설물을 추가 설치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운전자들의 주의를 당부드린다”며 “안전한 통학환경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시설물 정비와 불법 주정차단속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명회기자 cdoll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대일보. All rights reserved.